디지털타임스

 


조국 `한동훈 가발` 조작사진에 속아 합성사진 올렸다 `빛삭`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조국 `한동훈 가발` 조작사진에 속아 합성사진 올렸다 `빛삭`
조국혁신당 대표직을 내려놓고 대표 연임 도전을 선언한 조국 의원이 11일 페이스북에 게재했다가 삭제한 글과 캡처사진. 그러나 해당 사진은 최근 TV조선 주관 국민의힘 7·23 전당대회 당대표 후보 토론회에서 '한동훈 후보의 머리카락은 가발인가?'라는 질의로 OX퀴즈가 진행된 것처럼 꾸며진 조작·합성물로 드러났고, 조 의원은 이내 게시물을 내렸다.<조국 국회의원 페이스북 사진 갈무리>

조국혁신당 대표 연임에 도전하는 조국 의원이 11일 국민의힘 당권주자들의 TV토론회 방송 캡처를 '한동훈 당대표 후보 머리카락 가발 OX퀴즈'로 조작한 합성사진을 SNS에 게재하며 루머를 기정사실화하는 논평을 했다가 스스로 삭제했다.

조국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캡처사진을 게재하면서 "가발은 죄가 아니다. 대머리인 분들의 고충, 심하다"라며 "문제는 이건이 집권여당 이슈라는 점이다. 코미디!"라고 적었다. 그러나 곧 조작 사실을 인지한 듯 게시물을 내렸다.

삭제된 사진엔 지난 9일 TV조선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 토론회에서 OX퀴즈 질의에 나경원·윤상현·원희룡 후보가 'O' 팻말을 들고 한동훈 후보 홀로 'X'를 든 모습이 담겼다. 질의 내용은 '한동훈 후보의 머리카락은 가발인가?'였는데, 실제 나오지 않은 질의다.

해당 코너에선 "김건희 여사가 (명품백 수수 정황) 사과했다면 총선결과 달라졌다고 생각하느냐", "정권 재창출을 위해서 윤석열 대통령과 차별화해야 하느냐", "2027년 대선에서 민주당 후보가 이재명이라고 생각하느냐" 등 정치현안 질문이 나왔다.

한편 조 의원은 지난 7일 자신을 사칭한 엑스(X·옛 트위터) 계정의 축구협회 비판글을 인용한 기사가 나와 바로잡은 사례도 있다. 당시 그는 "사칭 계정이다. 저는 X를 사용하지 않는다"며 "페이스북 친구 여러분 속지 말라. 이런 사이비 계정을 만든 사람은 즉각 폐쇄하라"고 밝혔다.

한기호기자 hkh89@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