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2018 러시아월드컵

[월드컵] 마크롱, 엘리제궁서 `우승` 프랑스팀 환영식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월드컵을 제패한 자국 대표팀을 16일(현지시간) 대통령 집무실 겸 관저인 엘리제 궁으로 초청.. 입력 2018-07-16 09:16
[월드컵] 골맛 본 선수만 10명…`원팀` 벨기에가 만든 사상 최고 성적
벨기에 황금세대, 완벽한 한 팀 이루며 3위로 ‘유종의 미’ 벨기에 황금세대가 월드컵 역대 최고 성적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 입력 2018-07-15 13:32
[월드컵] 영국 잡지 선정 `실망스러운 선수 11명`에 독일 4명
영국 축구전문잡지가 2018 러시아 월드컵 폐막(16일·이하 한국시간)을 앞두고 이번 대회에서 기대에 미치.. 입력 2018-07-15 13:30
[월드컵] 결승전 주심 피타나는 전직 배우…`할리우드 액션은 금물`
'내 앞에서 아픈 연기는 금물!' 한국시간으로 16일 0시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입력 2018-07-13 09:22
[월드컵] 크로아티아-프랑스, 결승서 20년 만의 `리턴매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이 종착역을 앞둔 가운데 대망의 결승전과 3-4위 결정전 대진이 완성됐다. 크로아티아.. 입력 2018-07-12 14:35
[월드컵] 크로아티아 감독 "아무도 선수 교체를 원하지 않았다"
"선수 교체를 왜 하지 않았느냐고요? 바꾸고 싶었지만 아무도 교체를 원하지 않았거든요." 크로아티아와 잉글랜드의 2018 국.. 입력 2018-07-12 09:10
[월드컵] 크로아티아 결승행 주역 페리시치 `1골 1도움` 활약
크로아티아가 월드컵 출전 사상 처음으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결승에 오른 데는 공격수 이반 페리시치(2.. 입력 2018-07-12 09:10
[월드컵] 52년 만의 우승 꿈 무산된 `축구 종가` 잉글랜드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꿈꿨던 52년 만의 월드컵 우승 도전은 크로아티아의 일격에 물거품이 되고 말았다. 잉글랜드는 12일(한.. 입력 2018-07-12 09:10
`페리시치 1골1도움` 크로아티아, 월드컵 첫 결승…종주국 잉글랜드 2-1로 눌러
'동유럽의 강호' 크로아티아(FIFA 랭킹 20위)가 '축구 종주국' 잉글랜드(FIFA 랭킹 12위)에게 극적인 역전.. 입력 2018-07-12 08:22
프랑스, 벨기에 꺾고 ‘어겐1998 눈앞’...움티티 결승골로 1-0 승
1998년 월드컵 영광을 재현하기 위한 프랑스의 행보가 한 경기만 남았다. 프랑스는 11일(이하 한국시간).. 입력 2018-07-11 08:32
[월드컵] 이란 출신 파가니, 아시아인 첫 결승전 주심 거론
이란 출신 심판 알리레자 파가니(40)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아시아 출신으로는 최초로 결승전 심판을 맡을 가능성이 커지고.. 입력 2018-07-10 18:28
[월드컵] 조직력의 잉글랜드 vs 허릿심 크로아티아…새 역사에 도전
조직력을 앞세운 잉글랜드(FIFA랭킹 12위)와 강력한 허리라인을 앞세운 크로아티아(20위)가 월드컵 결승 티켓을 놓고 충돌한다. .. 입력 2018-07-10 18:28
[월드컵] 중국이 러시아에서 배운 것…"아시아도 할 수 있다"
중국이 "아시아도 세계적인 강국과 대결할 수 있다"는 것을 2018 러시아 월드컵의 교훈으로 꼽았다. 중.. 입력 2018-07-10 18:28
FIFA, 러시아월드컵 준결승전 배경음악에 `방탄소년단·엑소` 노래 선정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와 엑소 '파워'가 2018 러시아월드컵 준결승 전인 프랑스·벨기에, 크로아티아·.. 입력 2018-07-10 13:14
[월드컵] 팀 정신·막강 중원…FIFA가 꼽은 4강들의 핵심무기
독일,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강팀이 줄줄이 떨어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네 팀의 무기는 무엇일까. .. 입력 2018-07-10 09:50
러시아월드컵 화두는 `세트피스`… 득점 중 39.3%
잉글랜드 4강 진출 원동력 RUSSIA 2018 FIFA WORLD CUP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의 화두는 '세트피스(set-pie.. 입력 2018-07-08 18:00
[월드컵] "코카콜라가 아니네" 크로아티아에 벌금 8천만원
국제축구연맹(FIFA)은 6일(한국시간)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16강전에서 비스폰서 음료 제품을 마신 크로아티아에 7만 스위스프.. 입력 2018-07-06 12:50
[월드컵] `판정 비난` 역풍 맞자 꼬리내린 마라도나…SNS에 사과
2018 러시아 월드컵 기간 황당한 언행으로 연일 뉴스에 등장한 아르헨티나 축구의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가 국제축구연맹(FIFA)의.. 입력 2018-07-06 12:50
[월드컵] 하위 팀들 반란 늘었고, 0-0 경기·퇴장은 줄었다
32개 출전국 가운데 8강이 살아남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은 최근 대회와 비교해 이변이.. 입력 2018-07-06 12:50
[월드컵] 잉글랜드 델프, 아내 출산 지켜보고 대표팀 복귀
2018 러시아 월드컵 기간 아내의 출산을 지켜보고자 잠시 자리를 비웠던 파비언 델프(29·맨체스터 시티)가.. 입력 2018-07-05 14:50
[월드컵] 윔블던 출전 영국 에드먼드, 스웨덴 코치와 `축구는 양보 없다`
윔블던 테니스대회에 출전한 카일 에드먼드(17위·영국)는 5일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코치와 서로 싸우.. 입력 2018-07-05 14:48
[월드컵] 8강 대진표 확정…유럽 6개국·남미 2개국 `대격돌`
2018 러시아 월드컵 4강에 도전하는 8개국이 확정됐다. '축구종가' 잉글랜드가 '승부차기 저주'를 풀어.. 입력 2018-07-04 13:28
[월드컵] F조 1위 스웨덴, 스위스 꺾고 8강 진출...잉글랜드와 격돌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에서 1위로 16강에 오른 스웨덴이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스웨덴은 3일(.. 입력 2018-07-04 08:48
[월드컵] 콜롬비아 꺾은 잉글랜드, 승부차기 저주 풀고 12년 만에 8강행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12년간의 '승부차기 저주'를 풀고 월드컵 8강에 올랐다. 스위스를 꺾고 준준결승에.. 입력 2018-07-04 08:24
2018 러시아 월드컵 8강 대진표 확정…6·7·8일 결전
2018 러시아 월드컵 4강에 도전하는 8개국이 모두 확정됐다. 잉글랜드는 4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 입력 2018-07-04 07:42
21분만에 3골 내준 일본, 아쉬운 탈락
2-0으로 앞서다 역전패 당해 RUSSIA 2018 FIFA WORLD CUP 대이변을 앞뒀던 '스시타카'(스시+티키타카)는 21분 만에 무너졌다.. 입력 2018-07-03 18:00
골드만삭스 "브라질 - 크로아티아 결승 격돌"
"브라질 6번째 우승 차지할것" RUSSIA 2018 FIFA WORLD CUP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결승에서 브.. 입력 2018-07-03 18:00
경찰, 축구대표팀 `달걀 투척`사건 수사 않기로
경찰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을 향해 계란 던진 사건에 대해 대한축구협회의 요청으로 더이상 수사하지 않기.. 입력 2018-07-03 13:10
[월드컵] 21분 만에 무너진 `스시타카`…일본 감독 "전술 실수"
대이변을 앞뒀던 '스시타카'(스시+티키타카)는 21분 만에 무너졌다. 감독은 전술의 실패였다고 고개를 숙였지만, 선수는 발전하.. 입력 2018-07-03 09:28
[월드컵] 네이마르, 비난 잠재운 환상골…`메날두` 지웠다
브라질 축구대표팀 간판 네이마르에게 지난 1년은 악몽 같았다. 그는 지난해 여름 역대 최고 이적료(2억2200만 유로)를 기록.. 입력 2018-07-03 08:55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