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갤S24 아니어도 AI 기능 활용… 내달 업데이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갤럭시S23'에서도 실시간 통역과 생성형 편집 등 '갤럭시AI'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내달 말부터 '갤럭시S23 시리즈', '갤럭시S23 FE', '갤럭시Z폴드5', '갤럭시Z플립5', '갤럭시 탭 S9 시리즈' 등 총 9개 모델 대상 원 UI 6.1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13개 언어의 번역과 메시지 톤 변화를 지원하는 '채팅 어시스트'와 '실시간 통역' 등 의사 소통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생산성 경험도 강화된다. 구글과의 협력으로 새 검색 방식을 제공하는 '서클 투 서치', 복잡한 글을 간략하고 쉽게 정리해주는 '노트 어시스트', 인터넷 페이지를 원하는 언어로 번역하고, 요약해주는 '브라우징 어시스트' 등도 사용할 수 있다.


사진 편집도 달라진다. 생성형 AI 기반으로 사진 일부를 채워주거나 사물을 삭제·이동할 수 있는 '생성형 편집' 기능과 AI가 사진을 분석하여 편집 도구를 추천해주는 '편집 제안' 기능을 제공한다. 영상 감상에서도 '인스턴트 슬로모' 기능을 통해 촬영된 영상을 자연스러운 슬로우 효과로 감상할 수 있다. 다만 '갤럭시 S23 FE'에서는 이 기능이 지원되지 않는다. 갤럭시S24 시리즈에서 사용할 수 있었던 AI기반의 '생성형 배경화면' 기능도 지원한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은 "이번 업데이트를 시작으로 연내 1억대 이상의 갤럭시 기기에 갤럭시 AI를 탑재하고 무한한 모바일 AI의 가능성을 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갤S24 아니어도 AI 기능 활용… 내달 업데이트
지난해 주요 모델에서 '갤럭시 AI' 기능을 사용하는 이미지.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