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B금융, KCGS ESG 평가 4년 연속 전 부문 `A+`…"국내 금융사 최초"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B금융 "양성평등·사회책임 활동 노력할 것"
KB금융, KCGS ESG 평가 4년 연속 전 부문 `A+`…"국내 금융사 최초"
KB금융은 '2023년 KCGS ESG 평가 및 등급 공표'에서 금융사 최초로 4년 연속 A+ 등급을 획득했다.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은 한국ESG기준원(KCGS)이 발표한 '2023년 KCGS ESG 평가 및 등급 공표'에서 금융사 최초로 ESG 통합등급 및 환경(E)·사회(S)·지배구조(G) 전 부문에서 4년 연속 A+ 등급을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우선 환경 부문에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탄소중립 추진 전략 'KB Net Zero S.T.A.R.'와 ESG 투자전략인 '그린웨이브(Green Wave) 2030'을 적극적으로 이행했다. 탄소배출량 실적 및 목표 등의 환경 정보를 이해관계자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한 점 등에서 우수한 평가도 받았다. KB금융은 TCFD 보고서를 통해 탄소중립 목표 이행 현황을 공개했다.

사회 부문에서는 다양성 가치를 실현하고 포용적 문화를 구축하기 위한 그룹 중장기 추진 전략인 'KB 다이버시티(Diversity) 2027'의 추진 목표별 성과를 관리한 노력 등이 인정받았다. KB금융은 국내 금융지주사 최초로 3인의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했다. 아울러 그룹 내 여성인재 양성을 위한 특화 프로그램인 'WE STAR 제도'를 운영 중이다.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사외이사 7인, 상임이사 1인, 비상임이사 1인으로 구성된 이사회 내 'ESG위원회'를 중심으로 지속가능경영 체계를 구축한 점이 높게 평가됐다. 특히 사외이사 선임 프로세스와 리스크관리위원회·감사위원회 등 이사회 운영 부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KB금융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전 계열사가 ESG 실천 역량을 집중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글로벌 기후 리더십과 함께 양성평등·사회책임 활동에도 전사적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