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효리가 비행기 옆자리에"…희소병 유튜버 `뭉클` 영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효리가 비행기 옆자리에"…희소병 유튜버 `뭉클` 영상
한 희소병 유튜버 영상에 출연한 이효리. [유튜브 캡처]

가수 이효리가 희소병을 앓는 유튜버를 비행기에서 우연히 만났다가 영상에도 흔쾌히 출연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지난 13일 유튜브 채널 'daily 여니'에는 채널 운영자 A 씨가 제주도행 비행기 기내에서 우연히 이효리의 옆자리에 앉게 돼 대화를 나누는 모습의 영상이 담겼다.

희소 피부병인 수포성표피박리증을 앓고 있는 A 씨는 "비행기를 탔는데 옆자리가 효리 언니였다"며 "이륙 후 언니가 먼저 말을 걸었고, 유튜브에 관해 얘기했더니 대화하는 걸 영상으로 찍자고 제안했다. 업로드도 허락해줬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효리는 A 씨에게 제주도에 가는 이유를 물었다. 이에 A 씨는 "입원이 예정돼 있어서 그 전에 맛있는 거 먹고 카페 가고 그러려고 간다"라며 여행 이유, 투병 과정 등을 설명했다.

입원해 있을 때는 진통제 주사를 지속적으로 맞을 수 있어서 좋다는 A 씨 말에 이효리는 "(진통제) 내성 생기지 않아?"라고 걱정하기도 했다.

이효리는 "아플 때는 아프지만 않으면 모든 것이 행복하지만 막상 안 아파지면 자꾸 욕심이 더 생긴다. 결국 나 자신만 나를 사랑해 주면 되는 것"이라고 A 씨를 위로했다.


또 이효리는 A 씨에게 "(제주도) 맛집을 알려주겠다", "옆자리에 탄 것도 진짜 인연"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환우들이 (유튜브 영상을) 많이 보나? 나도 집에 가서 봐야지"라고 했다. 끝으로 이효리는 대화를 마무리하며 "여행 재밌게 잘하고, 입원해서도 파이팅 해"라며 A 씨를 따뜻하게 응원했다.

A 씨는 영상 설명란에 "저에게 믿기지 않는 일이 일어났다. 효리 언니와 대화를 나눈 사실이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고 적었다. 이어 "언니가 저와 대화할 때 정말 진심의 눈빛으로 바라봐주고 집중해줬다"라며 "이렇게 잊지 못할 추억 만들어준 효리 언니께 너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효리는 1998년 'Fine Killing Liberty'를 발매하며 걸그룹 핑클로 데뷔했다. 이후 2003년 8월 솔로 데뷔이자 첫 번째 정규 앨범 STYLISH…E hyOlee를 발매해 선주문만 7만장으로 당시 음반 판매량 1위에 올랐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