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토스페이, 해외 오프라인 결제처 42개국 확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간편결제 서비스 토스페이 이용이 가능한 해외 오프라인 결제처를 42개국으로 확대했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토스 가입자는 2600만명에 달한다.

토스는 지난 9월 '알리페이플러스'(Alipay+)와 함께 중국에서 처음으로 해외 오프라인 결제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어 지난달 말에는 말레이시아에서 서비스를 개시했다.

이번에 일본, 싱가포르, 미국, 호주, 영국 등 40개의 국가를 추가해 해외 현지에서 토스페이로 결제할 수 있는 국가가 42개국으로 확대됐다.


토스페이 이용자들은 해당 국가의 알리페이플러스 가맹점에서 토스 앱으로 간편 결제가 가능하다. 토스 앱에 있는 바코드나 큐알(QR) 코드를 알리페이플러스 가맹점에 제시하거나 가맹점에 비치된 바코드나 큐알코드를 촬영해 결제할 수 있다. 결제 진행 시 토스페이에 연결해둔 계좌에서 결제 금액만큼 원화로 출금된다. 달러, 유로 등으로 별도 환전할 필요가 없으며 출금된 결제 금액도 즉시 확인할 수 있다.토스 관계자는 "이달 30일에는 태국 서비스를 론칭할 계획이며 연내 마카오, 홍콩, 뉴질랜드에서도 토스페이 오프라인 결제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토스페이, 해외 오프라인 결제처 42개국 확대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