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차량절도 너무 쉽다"…뉴욕시, 현대차·기아에 소송 제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차량절도 너무 쉽다"…뉴욕시, 현대차·기아에 소송 제기
에릭 애덤스 미국 뉴욕 시장. [AP 연합뉴스]

미국 뉴욕시가 잇따라 발생하는 차량 도난 사건을 이유로 현대차와 기아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뉴욕시는 맨해튼에 있는 미 연방법원에 소송을 제기해 현대차와 기아가 절도가 쉬운 차량을 판매함으로써 미국법상 공공 불법방해와 의무 태만을 저질렀다며 금액이 특정되지 않은 보상과 징벌적 손해배상을 청구했다.

틱톡을 비롯한 소셜미디어에서는 현대차와 기아의 자동차를 훔치는 법을 알려주며 도둑질을 독려하는 '도둑질 챌린지' 영상이 퍼졌다.


앞서 샌디에이고, 볼티모어, 클리블랜드, 밀워키, 시애틀 등이 이 같은 소송을 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