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파수, 문서 요약 `AI어시스턴트` 심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랩소디'·'랩소디 에코', 최대 5개 문서 비교·요약·검색 가능
파수는 기존 솔루션에 인공지능(AI) 기능을 확대, 손쉽게 AI로 업무 효율성과 생산성을 혁신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문서관리 솔루션 '랩소디'와 협업 플랫폼 '랩소디 에코'에 문서 요약, 시맨틱 검색 등이 가능한 'AI 어시스턴트' 기능을 적용했다.

AI 어시스턴트 기능은 상용 대규모언어모델(LLM)과 연동되는 게 특징이다. 최대 5개 문서를 한번에 비교하거나 요약, 문서 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원하는 문서를 AI 챗봇에 끌어다 놓는 방식으로 문서를 지정하고 '문서 요약' 등 가이드 버튼을 누르거나 자유롭게 질문할 수 있다. 문서 간 차이점이나 필요 정보 검색, 번역, 정리 등을 요청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간단한 질문 입력으로 여러 개의 영문 보고서에서 언급된 특정 주제에 대해 한글로 요약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AI어시스턴트 기능을 추가한 랩소디와 랩소디 클라우드는 AI를 제대로 적용한 문서중앙화 솔루션과 협업 플랫폼으로, 사용자들이 실제로 편의성과 효율성을 크게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최근 출시한 기업용 언어모델 '엘름'과 이번에 선보인 랩소디, 랩소디 에코 외에도 고객들이 AI를 업무에 제대로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면으로 AI를 접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파수는 올초 고객들의 AI 활용을 돕는 AI 기업'을 표방하며 기업용 언어모델 '엘름'을 선보이고, AI 기능을 접목하는 AI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발표한 바 있다.

김영욱기자 wook95@dt.co.kr

파수, 문서 요약 `AI어시스턴트` 심었다
파수 문서관리 솔루션 '랩소디'. 파수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