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IBK투자, 프리즘투자자문과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 도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IBK투자, 프리즘투자자문과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 도입
IBK투자증권 본사. IBK투자증권 제공.

IBK투자증권이 프리즘투자자문과 함께 인공지능(AI)을 활용한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는 급변하는 투자환경 속에서 고객에게 정교한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프리즘투자자문이 개발한 AI 알고리즘을 통해 고객의 금융자산에 대한 수익성·안전성을 △수익률 △수익 일관성 △변동성 등 다양한 척도로 진단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구체적인 진단에 더해 최근 금융환경에 맞는 투자전략을 기반으로 고객들의 투자성향과 자산 현황을 고려한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제안하고 △주식형 △채권형 △현금성 자산 △대체투자 등 항목으로 나눠 관련 종목을 추천해준다.


이번 서비스는 IBK투자증권 영업점 프라이빗뱅커(PB)에게 지급된 태블릿PC에 우선 반영돼 고객 상담에 활용된다. 이후 추가적인 업데이트를 거쳐 올 하반기에는 IBK투자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을 통해 모든 고객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서정학 IBK투자증권 대표는 "빠르고 다양하게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대응해 고객의 자산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차별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디지털 전환과 혁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전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