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양그룹 양영·수당재단, 장학금 10.5억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양그룹의 장학재단인 양영재단과 수당재단은 20일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에서 '2024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두 재단은 올해 장학생을 모두 155명 선정, 장학금 10억5000만원을 지원한다.

대학생과 대학원생 85명에게는 등록금 전액과 함께 매달 생활지원금 50만원을 지급하고, 고등학생 70명에게는 1인당 연간 100만원을 지원한다. 김윤 양영·수당재단 이사장은 "인재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능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장학사업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양영재단은 1939년 삼양그룹 창업자인 고(故) 수당 김연수 회장이 설립한 국내 최초의 민간장학재단이다. 수당재단은 장학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김연수 회장과 자제들이 1968년 설립했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삼양그룹 양영·수당재단, 장학금 10.5억 지원
20일 서울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에서 열린 '2024년 양영·수당재단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김윤(앞줄 왼쪽에서 여섯번째) 삼양홀딩스 회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삼양그룹 제공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