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재부·중기중앙회, 중기 익스프레스 첫 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재부·중기중앙회, 중기 익스프레스 첫 개최
홍두선(앞줄 왼쪽 3번째) 기획재정부 차관보와 정윤모(앞줄 왼쪽 4번째)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이 5일 중기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에서 중기 익스프레스 1차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중기중앙회 제공]

기획재정부가 5일 대전광역시 서구에 위치한 중소기업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에서 중기 익스프레스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중기 익스프레스는 중기중앙회와 기재부가 전국 중소기업을 함께 만나 현장애로를 신속하게 해소하는 플랫폼이다. 지난달 11일 최상목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가 중소기업인 간담회에서 중기 익스프레스를 발족·가동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이후 첫 번째 회의다. 대전 지역은 대덕연구단지·카이스트 등이 소재한 지역으로 미래세대(청년) 기업과 기술창업기업 등이 다수 위치하고 있어 중기 익스프레스 첫 번째 지역으로 선정됐다.

중기 익스프레스에는 홍두선 기재부 차관보와 박종찬 중기부 중소기업정책관 등이 참석했다. 중소기업계에서는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과 경제정책본부장, 대전세종충남지역 본부장 등이 함께했다.

기재부는 최상목 부총리 취임 이후 현장 행보를 강화하고 있다. 각종 산업·물가 현장에 대한 방문 빈도를 높여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지난달에는 '현장, 기재부가 갑니다' 플랫폼을 발족해 수요자 중심형 현장 방문도 추진하고 있다.

대전·세종·충남지역 중소기업들은 벤처·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 확대와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특허 심사기관 단축, 중소기업 연구인력 확보 지원 등을 건의했다.

정윤모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은 "오늘 현장 목소리 중 지역중소기업의 규제 완화와 인력 부족에 대한 애로가 많이 나왔다"며 "기재부에서 직접 나선 만큼 신속하고 긍정적인 방향으로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홍 차관보는 "오늘 회의를 포함해 향후 본격 가동되는 중기 익스프레스에서 전국에 있는 중소기업인들의 건의·애로사항을 면밀히 검토해 조속한 시기에 피드백을 주도록 노력하겠다"며 "향후 중기 익스프레스는 격월로 지역을 순회할 계획으로, 범부처 협력 차원에서 필요하면 중기부가 아닌 다른 부처도 동행하겠다"고 말했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