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화, 독서취약계층 아동 위한 `목소리 재능기부` 활동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임직원 가족이 직접 녹음한 오디오북 전달
한화, 독서취약계층 아동 위한 `목소리 재능기부` 활동
한화 임직원과 가족들이 목소리 재능기부 가족봉사활동을 진행한다. 한화 제공.

한화가 시각장애, 다문화, 무연고 등으로 독서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들을 위해 '목소리 재능기부' 임직원 가족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한화 건설부문과 글로벌부문, 모멘텀부문의 임직원과 가족들 총 90여명이 참석한다. 봉사자들이 동화책 녹음에 직접 참여해 오디오북을 만들고 이를 사회복지시설 등에 전달한다.

19일 첫 녹음을 시작으로 다음 달 17일까지 순차적으로 25 가족의 녹음이 진행된다. 참여자들은 실감나는 동화 낭독을 위해 전문 성우가 진행하는 보이스 트레이닝을 받고 각 가족마다 두 권의 책을 음원으로 담는다.

한화는 녹음된 오디오북을 도서관과 시각 및 중증장애인 복지시설 등에 기부하고, 동화책과 독서보조기기, 장애인용 독서용품세트 등도 함께 후원할 계획이다.


오디오북은 시각장애 아동들뿐 아니라 부모님이 직접 책을 읽어주기 어려운 다문화 및 무연고 가정 아동에게도 도서 접근성을 높여 언어능력 향상과 정서 발달 등에 도움을 준다.
손명수 한화 인사지원실장은 "임직원들이 녹음한 오디오북과 후원물품들이 독서취약계층 아동들의 학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