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野 "논란 현수막 사과드린다…`갤럭시 프로젝트` 티저 광고"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조정식 "프로젝트 소개 행사 연기 후 원점 재검토할 것"
野 "논란 현수막 사과드린다…`갤럭시 프로젝트` 티저 광고"
더불어민주당이 17일 공개한 새 현수막. <더불어민주당>

더불어민주당은 20일 '청년 비하 논란'에 휩싸인 현수막과 관련해 '갤럭시 프로젝트'의 일환이었다고 해명했다. 다만 기획의도와 다르게 비춰진 것에 대해 국민과 당원에게 사과한다고 밝혔다.

조정식 사무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논란된 현수막은 민주당의 갤럭시 프로젝트 티저 광고"라며 "빠르게 변화하는 우리 사회의 다양성과 국민의 삶을 담아내기 위해 준비한 프로젝트 캠페인"이라고 말했다.

조 사무총장은 "티저 광고는 외부 전문가들의 파격적 홍보 컨셉을 담은 안이었는데 결과적으로 당에서 세심히 살피지 못하고 과정이 진행됐다"며 "갤럭시 프로젝트 런칭을 앞두고 주요 내용 비공개 등의 이유로 충분한 설명이 없어 오해와 논란이 벌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획의도가 어떻다 하더라도 국민과 당원이 보기에 불편했다면 명백한 잘못이다. 업체에 떠넘길 게 아닌 당의 불찰이고 당무 총괄한 사무총장으로서 국민과 당원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갤럭시 프로젝트 소개를 위한 오는 23일 열리는 행사는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조 사무총장은 "원점에서 재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