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차증권, 증권사 유일 4년 연속 ESG 통합 `A` 등급 획득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차증권, 증권사 유일 4년 연속 ESG 통합 `A` 등급 획득
서울 현대차증권 사옥. 현대차증권 제공

현대차증권은 지난 27일,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매년 발표하는 ESG 평가에서 4년 연속 통합 'A' 등급을 받으며 지속가능경영 우수성을 인정받았다고 30일 밝혔다.

ESG 평가 통합 'A' 등급은 증권사 중 최고 등급이며 4년 연속은 현대차증권이 유일하다.

KCGS의 ESG 평가는 2011년부터 국내 상장회사 및 금융회사들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하는 국내 대표적인 ESG 평가이다.

특히, 현대차증권은 정보보호, 고객만족, 근무환경 등을 평가하는 사회(S) 영역에서 'A+' 등급을 획득했으며, 환경(E)과 지배구조(G) 영역에서는 각각 'B+' 등급을 획득했다.

최병철 현대차증권 사장은 "지난 2020년부터 업계에서 선도적으로 ESG 추진 체계를 확립하고 ESG 전략·정책 수립과 임직원 내재화를 추진해왔으며, 올해 수립한 탄소중립 로드맵을 중심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체계적으로 감축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추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증권은 ESG 중점추진전략을 중심으로 재생에너지·수소·CCUS(탄소 포집, 활용, 저장) 등 친환경 인프라 투자·자문 확대, ESG 리서치 고도화, ESG 리스크 관리 강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지속가능경영 보고서를 통한 ESG 정보 공개에도 충실히 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 2월 미국 LACP 비젼어워드에서 대상(Platinum)을 수상하는 등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