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아산~천안 고속도로, 내일 오후 10시 개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아산∼천안 이동거리 7.9㎞ 감소…주행시간 17분 단축 예상
국토교통부는 충남 아산시 염치읍에서 천안시 동남구를 잇는 아산~천안 고속도로를 오는 20일 오후 10시 개통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아산 지역에 처음으로 생기는 이 고속도로는 2015년 12월 착공해 약 8년간 총사업비 1조5000억원이 투입됐다.

국토부는 이번 고속도로 개통으로 아산시 염치읍에서 천안시 동남구까지 이동 거리는 7.9㎞ 감소(28.5→20.6㎞)하고, 주행시간은 17분(29→12분) 단축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를 통해 1년에 1102억원의 편익이 발생하고, 차량은 하루 3만8000대가 다닐 것으로 예측됐다.

또 반도체·자동차·디스플레이 산업 등이 위치한 충남 북부 지역의 대규모 산업단지들이 국가간선도로망에 연결돼 물류비용 절감을 통한 국가 핵심 산업 경쟁력 강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국토부는 기대했다.

이 고속도로에는 빗물이 효과적으로 빠질 수 있도록 하는 '노면 선배수' 시설 및 염수 분사 시설을 설치해 빗길 안전을 높이고 겨울철 도로 살얼음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도로 위 장애물이나 정지·이동 차량의 위치와 속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돌발상황 검지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안전을 위한 첨단시설 및 기술도 적용했다.

개통식은 오는 20일 오후 3시 아산현충사IC 광장부에서 백원국 국토부 2차관, 지역구 국회의원들을 비롯해 박경귀 아산시장과 지역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백 차관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현재 추진 중인 인주~염치, 당진~아산 구간 등 아산~천안 고속도로를 포함하는 당진~천안 고속도로 잔여 구간 개통도 신속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아산~천안 고속도로, 내일 오후 10시 개통
아산~천안 고속도로 위치도. 자료 국토부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