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한은행, 주택담보·신용대출 금리 0.4%p 인하…상생금융 확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한은행이 가계대출 금리 인하와 소상공인·중소기업 대상 금융지원 등이 담긴 상생금융 확대 방안을 발표했다.

신한은행은 24일 금융감독원과 함께 '상생금융 간담회'를 열어 '상생금융 확대 종합지원' 방안을 내놨다.

먼저 모든 가계대출 신규·대환·연기 고객을 대상으로 △주택담보대출(신규·대환) 금리 0.4%포인트(p) △전세자금대출(신규·대환·연기) 금리 0.3%p △일반 신용대출(신규·대환·연기) 금리 0.4%p △새희망홀씨대출(신규) 금리 1.5%p를 인하한다. 이를 통한 개인 고객의 이자비용 절감 예상규모는 약 1천억원이다.

소상공인·중소기업 고객에 대해서는 코로나19 이차보전 대출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이차보전 기간 종료에 따라 금리가 인상될 수 밖에 없는 대출에 대해 신한은행이 자체적으로 이차보전 기간을 연장해 이자비용을 줄여준다.

또한 신용보증기금 매출채권보험 지자체 협약상품을 이용하는 소상공인·중소기업 고객의 보험료를 지원해 소상공인의 금융비용을 절감을 도와 경제적 부담을 덜어준다.

앞서 취약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올 2분기 중 시행 예정이었던 △신용등급 하락 시 금리 상승 분 최대 1%p 인하 △금리 7% 초과 취약 중소기업 최대 3%p 금리 인하 △변동금리대출 고정금리 전환 시 현재 금리 유지 등 지원책을 이달 말로 앞당겨 시행한다. 이를 통한 소상공인·중소기업 고객의 금융비용 절감 예상규모는 약 623억원 수준이다.

정상혁 신한은행장은 "고금리로 인해 이자부담이 가중되는 상황에서 은행이 국민과의 상생을 위해 더 노력해야 한다는 사회적 요구에 깊이 공감한다"며 "체감할 수 있고 진정성 있는 정책으로 상생의 문화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강길홍기자 slize@dt.co.kr

신한은행, 주택담보·신용대출 금리 0.4%p 인하…상생금융 확대
신한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