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포레나` 모델하우스 ESG·가상현실 기술 접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화 포레나` 모델하우스 ESG·가상현실 기술 접목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분양홍보관. <한화건설 제공>

한화건설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친환경 경영과 첨단 가상현실(VR) 기술을 최근 오픈한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분양홍보관에 접목했다고 18일 밝혔다.

분양홍보관이나 모델하우스는 가설건축물로 지어져 분양 후 철거가 불가피하고, 이 과정에서 수많은 건설폐기물이 발생한다.

한화건설은 건설폐기물을 최소화하기 위해 소재를 재활용하고 새 제품으로 재제작이 쉬운 제품들을 타일과 바닥 카펫 등의 마감재 공사에 활용했다.

또 녹차, 쑥 등을 주원료로 만든 종이벽지와 점토 패널 등 친환경적으로 제작된 자재들을 적용했다. 부착식 사인물 사용을 줄이고 재사용이 가능한 빔프로젝터, 미디어패널, DID 모니터 등의 디지털 사이니지를 활용했다.

아울러 현실감 있는 가상체험을 제공하는 메타버스적 요소를 적극 도입했다. 기존 모델하우스는 실제 건립된 유니트를 촬영해 VR 화면을 제공하고 미건립 유니트와 커뮤니티시설의 경우 축소 모형을 만들어 전시했다. 한화건설은 미건립 유니트와 커뮤니티시설의 모형을 대체하는 VR 화면을 컴퓨터 그래픽으로 제작해 분양홍보관 터치모니터와 분양 홈페이지 등에 게시했다. .

이 방법을 통해 축소 모형 철거 시 발생하는 폐기물을 원천 차단하고 관람객들이 직접 모니터를 터치해 원하는 공간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유니트뿐 아니라 커뮤니티시설까지 VR을 적용해 체험 범위를 넓혔다. 6개의 빔프로젝터를 활용한 프로젝션 매핑(대상물 표면에 빛으로 이뤄진 영상을 투영하는 미디어 아트 기법)을 체험할 수 있는 입체영상관도 조성했다.

천안아산역(KTX·SRT)과 아산역(1호선) 바로 앞에 최고 70층 규모로 들어서는 생활숙박시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이달 초 분양을 시작했다. 분양홍보관은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에 있다. 분양 홈페이지에서도 VR로 관람이 가능한 사이버 홍보관을 운영 중이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