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빚 청산 “이제 제한 은행 없어”…48억 청산한 그의 목표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상민 빚 청산 “이제 제한 은행 없어”…48억 청산한 그의 목표는?
이상민 빚 청산 (사진=연합뉴스)

가수 이상민이 빚을 전부 청산했다.

이상민은 11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해 통장을 새로 팔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 제한 은행이 없다"며 "통장을 만들 수 있지만 새로 파지는 않았고, 그 전에 쓰던 은행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목표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몇 년째 같다"면서 "늘 지금처럼만 가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민은 "변함없이 사는 게 더 힘들더라. 더 건방져지지도 않고 급해지지도 않고 욕심내지도 않고, 더 무언가를 바라지도 않고 지금처럼만 유지하고 싶다"는 속내를 전했다.

앞서 이상민은 과거 사업 실패로 약 48억 원의 빚을 지고 신용불량자(금융채무불이행자)로 전락해 채무를 갚는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상민은 지난 2일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서도 "빚을 다 같은 건 아니고, 더 갚아야 하는데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모든 은행에 압류가 해제됐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