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아봅시다] 모바일 사물통신(M2M)서비스

음료수량 체크하는 자판기… 교체시기 알려주는 차부품…
사물 스스로 정보파악 인간개입 최소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알아봅시다] 모바일 사물통신(M2M)서비스
교통ㆍ교육 등 응용분야 다양
기술 국제표준화 해결 과제


영화 `터미네이터' 시리즈의 핵심 내용은 지능을 가진 서버인 스카이넷이 인류를 말살하려는 목적으로 인간과 기계 간 싸움을 벌이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스카이넷이 어떻게 기기를 통제하고 정보를 습득해 인간을 습격할 수 있을까요. 이는 아마도 각 기기 간의 특정 통신방법을 이용해 자신이 현재 가지고 있는 정보를 전달하고 명령을 하달받는 구조를 띠고 있기 때문인데요.

이는 사물통신의 전형적인 방법이라 생각할 수 있습니다. 그럼, 모바일 사물통신 서비스에 대해 구체적으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모바일 사물통신(M2M) 서비스란=통신, 방송, 인터넷 인프라를 인간 대 사물, 사물 대 사물 간 영역으로 확대, 연계해 사물을 통해 지능적으로 정보를 수집ㆍ가공ㆍ처리해 상호 전달하는 서비스를 일컫습니다.

좀 더 현실적인 예를 들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우리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음료수 자판기가 있습니다. 이 음료수 자판기에는 일정량의 음료수가 들어갈 수 있고, 음료의 소비가 모두 이뤄지기 전에 교체하는 것이 사업자의 서비스적 관점이라고 할 때 기기가 수량을 파악해 미리 관리자에게 통보한다면 그 사업자는 시간적 비용을 아낄 수 있을 것입니다.

또 소비자는 품절이라는 붉은색 표시등을 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그만큼 효용성은 높아지게 됩니다.

◇모바일 사물통신(M2M) 서비스 응용시장은=농수ㆍ축산, 건설, 에너지, 자동차, 기계, 교통, 물류, 환경, 보안, 유통, 헬스케어, 관광, 교육, 개인 등 14개 영역과 39개 세부 시장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그럼 각각의 서비스 영역과 향후 발생될 수 있는 서비스에 대해서 간략히 살펴보겠습니다.

농수ㆍ축산에서 농업 분야를 예로 들어보겠는데요. 날씨에 대한 각종 정보는 비닐하우스 내의 컨트롤타워로 다운로드 되고, 비닐하우스의 실내 기온 및 온도를 실시간 업로드합니다. 이 때 컨트롤타워는 이를 비교해 가장 최적의 작물 재배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내부 온도나 습도 등을 변화시키는 시스템을 구축하는데요. 이는 곧 사물통신의 한 환경으로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건설 분야에서는 일반적으로 건물관리 분야에서 M2M 서비스가 두각을 나타낼 것으로 보입니다. 이는 가장 최소의 유틸리티 비용으로 건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에너지는 전기, 가스, 수도, 증기, 온수, 석유 등으로 생각할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 가정집에서 사용하는 에너지 자원을 최소화시키는 방향으로 변화할 것입니다.

전기를 예로 들면, 스마트 미터기를 도입해 지속적으로 발전소나 컨트롤타워로 전력 사용 수준을 업로드해 전력 소비자의 행동 패턴을 확인하고 개선시킬 수 있는 방향을 분석ㆍ제공함으로써 에너지 자원 소비를 최적화시키는 환경을 M2M 기술을 통해 확립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 분야에서는 굉장히 많은 M2M 서비스가 가능합니다. 먼저 부품 각각의 센서로부터 상황과 관련된 정보를 지속적으로 업로드하고, 이를 통해 제품의 부식이나 교환 여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외부의 환경 정보를 업로드해 적정 속도를 유지할 수 있게 되는 등의 환경을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물류와 유통 분야는 창고, 화물, 배송, 수출입 화물 등을 생각할 수 있습니다. 주요 M2M 서비스는 실시간으로 창고 상황을 파악하고, 배송이 언제 나가고 물건이 얼마만큼 언제 들어오는지 파악하는 환경을 생각할 수 있습니다.

아마도 대부분은 M2M 기기 간에 공유된 정보를 바탕으로 디스플레이에 나타나는 결과론적인 정보를 최종적으로 확인한 후 내려지는 결정은 사람이 하게 되는 수준일 것입니다. 물론 먼 미래에는 사람의 손이 닿지 않더라도 오로지 기계에 의해서만 움직일 것이지만, 아직 그 단계를 생각하는 것은 성급한 것이라 생각됩니다.

이밖에 환경 및 방제, 보안, 교통, 문화 관광, 교육 및 사업 서비스 등 M2M 서비스의 응용 분야는 무궁무진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M2M 서비스 시장의 한계는=이러한 M2M 서비스 개발에도 불구하고 M2M 시장은 미온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는 M2M 자체가 가지는 한계가 크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우선은 내장형 모뎀 가격이 가타 모뎀에 비해 매우 높다는 점에서 기술을 수용하려는 사람에게 큰 부담을 줍니다.

통신 시장에서 중요한 메커니즘 중에 하나는 규모의 경제라 할 수 있는데요. 단말이든 장비이든 규모가 커야지만 단가가 하락하고, 더 많은 사람들이 저렴한 가격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M2M 관련 국제표준화가 아직 미흡할 뿐만 아니라, 국내 자체적인 기술개발이 이뤄지더라도 세계적인 합의를 이끌어 내지 못한다면 죽은 기술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즉 수출 가능성 역시 불분명한 상태에서 국내 수요만 충족시키기에는 시장이 너무 작기 때문에 M2M 관련 장비나 기기의 단가가 쉽게 하락하지 못한 이유가 되고 있습니다.

모바일 사물통신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이동통신망, 근거리 무선통신망, D2D(Device-to-Device) 통신망 등을 활용해 원격지 사물의 정보수집, 양방향 정보전달, 제어를 가능케 하는 인프라를 구축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하지만 이 역시 어느 통신방식이 적합한지를 두고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런 측면에서 LTE로 네트워크 진화가 일어나더라도 M2M은 쉽게 서비스로 사람들에게 다가가기는 어려울 것으로 예측됩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

자료제공=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