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식약처, 알츠하이머 신약 `레켐비` 허가…전세계 네 번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식약처, 알츠하이머 신약 `레켐비` 허가…전세계 네 번째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국에자이가 신청한 알츠하이머 치매 신약 '레켐비'(성분명 레카네맙)를 품목 허가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로써 레켐비는 미국·일본·중국에 이어 한국에서 세계 네 번째로 품목 허가를 받게 됐다.

미국 바이오젠과 일본 에자이가 공동 개발한 레켐비는 알츠하이머 환자 뇌에서 비정상 단백질인 '아밀로이드 베타'의 끈적한 침전물을 제거하도록 설계된 항체로, 2주에 한 번 정맥 주사로 투여하는 방식이다.

다만 식약처는 레켐비가 경도 인지 장애와 경증 알츠하이머병 환자 대상으로 효능·안전성이 확인됐지만, 중등도 이상 알츠하이머 환자에게는 효능·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허가에 앞서 보험 약가 평가 기간을 줄일 수 있도록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치료제의 안전성·유효성 심사 결과를 미리 공유했다고 전했다.

레켐비 가격은 미국에서 연간 3500만원, 일본에서는 연 2700만원 수준으로 책정된 것으로 알려졌다.팽동현기자 dhp@dt.co.kr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