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젠 안봐줘"... 6번 선처에도 음주운전한 50대 법정구속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젠 안봐줘"... 6번 선처에도 음주운전한 50대 법정구속
음주 운전 [연합뉴스]

6차례나 음주운전을 하고도 선처받아 실형을 면했던 50대 남성이 또다시 술을 마시고 운전대를 잡아 결국 철창신세를 지게 됐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춘천지법 형사1단독 송종선 부장판사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A(50)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하면서 법정구속했다.

A씨는 지난해 8월 인제군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276% 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2016년 음주운전죄로 벌금 600만원을 선고받는 등 같은 죄로 벌금형 5회와 징역형 집행유예 1회 처벌받았음에도 또다시 음주운전죄를 범했다.

재판부는 "음주운전으로 6회 처벌받은 전력이 있고, 혈중알코올농도가 매우 높은 점 등에 비추어 보면 실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