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라온시큐어, 생성형 AI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라온메타’ 설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플랫폼 역량과 생성형 AI 기술을 접목…"웹3 시대 주도할 것"
라온시큐어, 생성형 AI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라온메타’ 설립
라온시큐어 제공.

IT 보안·인증 플랫폼 기업 라온시큐어가 생성형 인공지능(AI)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전문기업 '라온메타'를 설립했다고 10일 밝혔다.

라온메타는 라온시큐어의 생성형 AI 기술과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ID, 메타버스 기반 실습 플랫폼 등 디지털 플랫폼 역량을 집중해 다가오는 웹3 시대를 주도하기 위한 서비스 플랫폼 비즈니스를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순형 라온시큐어 이사회 의장이 직접 라온메타 대표이사직을 맡아 라온메타를 라온의 서비스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다. 메타버스 사업본부장에는 세계 최초 메타버스 기반 실습 전문 플랫폼인 '메타데미'를 성공적으로 론칭하고 이끌고 있는 윤원석 라온시큐어 전무가 맡는다. 또 라온시큐어의 생성형 AI 보안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박현우 라온시큐어 상무가 AI연구센터장을 맡아 라온메타의 성장을 주도한다.

라온메타는 국내 유일 메타버스 기반 실습 전문 플랫폼 '메타데미'를 시작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메타데미는 실험동물 해부 실습을 비롯한 간호술기, 요양보호, 드론 조종, 보안 등 다방면의 실습 교육이 필요한 산업 및 분야에서 메타버스 기반의 실습 교육을 적용할 수 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확장현실(XR) 기기를 활용한 실습이 가능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적용할 수 있는 범용성도 갖췄다.

이순형 라온시큐어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과 메타버스를 기반으로 하는 웹3 시대가 급부상하면서 초개인화된 디지털 환경으로의 전환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라온시큐어가 보유하고 있는 생체인증, 블록체인 디지털 ID, 메타버스 플랫폼 등 디지털 플랫폼 역량과 생성형 AI 기술을 접목해 초연결 되는 웹3 시대에 최적화된 서비스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유진아기자 gnyu4@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