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미사이언스, "과감한 M&A로 사업 다각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임종훈 대표 취임식
임종훈 한미사이언스 대표가 21일 대표 취임과 함께 임직원들에게 한미그룹의 성장 전략을 밝혔다. 제약산업 외에 유통, 의료기기, 건강식품 등 계열 사업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임 대표는 이날 사내 전산망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함께 협력해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갑시다'란 제목의 글을 공유했다. 글에는 취임 후 첫 성장 전략에 대한 생각을 담았다.

그는" 최근 1년 동안 겪은 다양한 변화를 뒤로 하고, 미래에 집중해야 할 성장 전략에 관해 설명해 드리겠다"며 "한미그룹은 제약산업의 핵심 플레이어로 중요한 역할을 해왔지만, 이제는 한미사이언스가 더 큰 성과를 달성할 수 있는 잠재력을 펼쳐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 이어 "한미사이언스 계열사 중 하나인 온라인팜을 중심으로 유통 사업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의료기기와 건강식품 사업 부문에서는 데이터에 기반해 선택과 집중적 투자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과감한 인수합병을 통해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와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 진입에 필요한 리소스와 기술을 확보하겠다. 그러면서 외부 컨설팅을 활용해 내부 역량이 부족한 분야를 보완하고, AI 기술을 적용해 빠른 의사결정과 업무 효율성을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임 대표는 "임직원 각자의 역할에 대한 노력과 성과에는 의미 있는 인센티브와 지속적 교육 기회로 보상하겠다"며 "임직원들의 지원과 참여가 한미사이언스의 성공을 이끄는 핵심이므로 함께 협력해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한미사이언스, "과감한 M&A로 사업 다각화"
한미사이언스 임종훈 대표가 지난 4월 23일 서울 한미그룹 본사에서 임원들을 대상으로 열린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에 앞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한미사이언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