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진제약, 2024년 임금 무교섭 위임 협약 체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진제약과 삼진제약 노동조합은 22일 2024년 임금 결정과 관련된 모든 사항에 있어 무교섭 위임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2024년 임금 무교섭 위임은 노동조합과 경영진이 불확실한 경영 환경 속에서도 회사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고 현안을 논의하며 상호 신뢰를 구축해왔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노사는 이번 임금 협약 무교섭 위임을 계기로 더 창조적인 노사문화를 조성하고 고용 안정과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결의했다. 삼진제약은 1968년 설립 후 단 한 번의 분규 없이 임금 및 단체협약을 체결해오고 있다. 이기태 삼진제약 노조 위원장은 "최근 사업 다각화와 시설 투자 등으로 신규 사업에 매진하고 있는 회사를 위해 무교섭 위임이라는 큰 결정을 하게 됐다"며 "상생을 위한 노조의 노력이 회사의 경쟁력 확보와 임직원 복지 및 고용 안정에 원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이사는 "회사에 대한 믿음으로 미래 경쟁력 확보에 집중할 수 있도록 대승적 차원의 무교섭 위임 결단을 내려준 노조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노사 간 신뢰를 기반으로 함께 소통하고 협력할 수 있는 '자랑스러운 상생의 노사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삼진제약, 2024년 임금 무교섭 위임 협약 체결
왼쪽부터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이사와 이기태 삼진제약 노조위원장이 임금 무교섭 위임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진제약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