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국립발레단, 정기공연 `백조의 호수` 내달 LG아트센터 무대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립발레단, 정기공연 `백조의 호수` 내달 LG아트센터 무대에
'백조의 호수' 공연 장면. 국립발레단 제공



국립발레단이 올해 첫 정기공연으로 '백조의 호수'를 선보인다.

12일 국립발레단에 따르면 정기공연 '백조의 호수'는 다음달 27일부터 31일까지 서울 강서구 LG아트센터서울 LG시그니처홀 무대에 오른다.

'백조의 호수'는 아름다운 백조 군무로 유명한 클래식 발레의 대표 레퍼토리다. 국립발레단의 안무는 러시아 볼쇼이발레단의 안무 거장 유리 그리고로비치 버전이다. 2001년 국내 초연 이후 이번이 10번째 공연이다.

가녀린 백조 '오데트'와 요염한 흑조 '오딜'을 1인 2역으로 연기하는 주역 발레리나의 역량이 작품의 성패를 판가름 짓는 요소로 꼽힌다.

국립발레단의 간판 수석무용수 박슬기와 떠오르는 차세대 스타 조연재, 심현희가 '오데트&오딜' 역으로 캐스팅됐다. 조연재는 지난 달 국립발레단의 승급 발표에서 드미솔리스트에서 솔리스트로 승급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