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에쓰오일의 ESG경영… 친환경 폐플라스틱 분해유 도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에쓰오일은 지난 27일 순환자원 재활용 전문기업인 대한블루에너지울산과 친환경 순환경제 사업 상호 협력 의향서를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주로 소각·매립되던 폐플라스틱을 친환경 화학제품으로 생산해 활용하는 순환경제 체계 구축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대한블루에너지울산은 폐플라스틱을 고온으로 가열해 생산한 열분해유를 에쓰오일에 공급한다. 에쓰오일은 열분해유를 기존 정유·화학 공장에서 원유와 함께 처리해 친환경 납사, 폴리프로필렌 등을 생산할 계획이다.

에쓰오일은 기존 석유화학 제품과 동일한 품질이지만 탄소집약도가 낮은 제품과 중간원료를 생산할 수 있어 저탄소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년에는 국제 친환경 제품 인증제도인 'ISCC 플러스' 인증도 취득할 예정이다.

에쓰오일은 이번 사업 준비를 위해 올해 7월 폐플라스틱 열분해유 투입을 위한 산업부의 규제 샌드박스 승인을 받았다. 현행법상 폐기물로 분류되는 대체원료들을 기존 석유정제 시설에서 처리하는 데는 법적·제도적으로 불가능한 부분이 있어 복잡한 인허가 취득 절차 등을 간소화하거나 면제하는 한시적 규제 특례를 신청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최고의 경쟁력과 창의성을 갖춘 에너지 화학 기업'이라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한정적 자원의 사용을 줄이고, 환경 영향을 최소화하는 순환경제로의 전환에도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에쓰오일의 ESG경영… 친환경 폐플라스틱 분해유 도입
정영광(왼쪽) 에쓰오일 부문장이 지난 27일 서울 마포 본사에서 이인환 대한블루에너지울산 대표와 친환경 순환경제 사업 상호 협력 의향서를 체결하고 있다. 에쓰오일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