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전자, 방문간호·요양 전문기업과 협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전자는 최근 방문간호·요양 전문 기업 바야다홈헬스케어(이하 바야다)와 만성 통증 완화 의료기기인 LG메디페인을 활용한 방문간호 분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미국에 본사를 둔 바아댜는 방문간호, 방문요양, 맞춤형 건강관리 등 홈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케어전문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LG전자는 바야다와 'LG 메디페인'을 활용한 의료인 방문간호 및 방문요양 서비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공동 사업개발과 제품 판매를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바야다는 LG 메디페인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방문·원격간호 서비스와 사용 교육 및 상담 프로그램 도입도 검토한다.

LG 메디페인은 신체 다양한 부위의 만성 통증을 완화시켜 주는 의료기기다. 특별한 원인이 없거나 치료 완료 후에도 지속되는 만성통증을 완화시켜 준다. 병원에서 사용하는 비침습적 무통증 신호요법의 통증치료와 동등한 비침습적 통증 완화 방식을 적용한 제품으로, 식약처로부터 정식 인증을 획득했다.

만성통증의 경우 환자들이 환자들이 의료기기를 집에서 스스로 사용하는 빈도가 높다. LG전자는 바야다와의 협력으로 방문간호 인력이 이러한 고객들에게 LG메디페인을 직접 사용 지도할 수 있게 되면 고객의 편의성과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양사는 방문·원격간호 서비스가 활성화된 미국 시장에서 LG 메디페인을 비롯해 탈모치료 기기 LG 프라엘 메디헤어 등 LG전자 개인용 의료기기의 판로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남혜성 LG전자 HE사업본부 홈뷰티사업담당(상무)은 "이번 협약으로 '편리한 가정용 의료기기'라는 LG 메디페인의 특장점이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본다"며 "신체적·경제적 이유 등으로 만성적 통증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의 의료기기 접근성과 만족도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LG전자, 방문간호·요양 전문기업과 협력
김영민(왼쪽) 바야다홈헬스케어 대표와 남혜성 LG전자 HE사업본부 홈뷰티사업담당 상무가 방문간호 분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