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파이낸셜 `반품안심케어` 소상공인은 1년간 무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네이버파이낸셜 `반품안심케어` 소상공인은 1년간 무료
네이버파이낸셜이 보험서비스 '반품안심케어'를 사업 초기 소상공인에 무료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 제공

네이버파이낸셜이 스마트 스토어 무료교환·반품 솔루션 '반품안심케어'를 소상공인에게 1년간 무료 서비스한다고 2일 밝혔다.

'소상공인 반품안심케어 무료지원' 프로그램은 반품안심케어 서비스에 가입한 소상공인에게 매월 서비스 이용료를 스마트 스토어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는 '셀러지원 포인트'로 전액 돌려주는 방식이다.

대상은 스마트 스토어 등급이 씨앗·새싹인 초기 판매자다. 백화점이나 아울렛 등 대형 유통사 소속 매장은 제외된다. 지원 기간은 8월부터 내년 7월까지 1년간이다.

지난 5월 출시된 반품안심케어는 스마트 스토어 판매자가 구매자에게 무료교환·반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판매자에게 배송비를 보상해주는 보험 서비스로, 캐롯손해보험과 제휴했다. 판매자가 상품 카테고리에 따라 산정된 이용료를 내면 교환·반품에 따른 비용과 구매자와의 분쟁 등 리스크를 줄일 수 있고 구매자도 무료교환·반품을 할 수 있다.

출시 약 3개월만에 약 1만명의 판매자가 가입했으며, 판매건수는 170만 건을 돌파하는 등 스마트 스토어 판매자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반품안심케어가 적용된 상품은 '무료교환반품' 표시가 네이버 쇼핑 검색 결과와 상품 상세 페이지에 노출된다. 지난 5월 출시 후 반품안심케어에 가입된 스마트 스토어의 두 달 간 거래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약 20%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반품안심케어가 판매자들의 매출 증가에 기여하는 효과가 뚜렷한 만큼 지원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소상공인들의 사업 성장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스마트 스토어의 초기 소상공인들이 주문관리 수수료를 1년간 면제받는 스타트 제로 수수료 프로그램과 글로벌에서 최단기간 내 정산을 제공하는 빠른정산 서비스도 시행 중"이라며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문혜현기자 moon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