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측 김종민 "민주당 정권 재창출 위해 다시 마음 모아야"

"당무위가 최종 절차…지지자 반발 다 덮을 순 없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낙연 측 김종민 "민주당 정권 재창출 위해 다시 마음 모아야"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뉴스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4일 "민주당의 정권 재창출을 위해 힘을 모으는 길이 우리가 갈 길이니 다시 마음을 모아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민주당 대선 경선 당시 이낙연 전 대표 정치개혁비전 위원장으로 일했다. 그는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내 생각과 다른 결정이 날 수도 있지만, 그 결정 위에서 우리가 같이 공동체를 함께해 가자는 것이 민주주의의 원칙"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전날 민주당 당무위원회는 이 전 대표의 '사퇴 후보자 득표수 무효 처리' 유권해석 결과 이의제기를 받아들이지 않기로 했다.

김 의원은 이 전 대표 지지자가 당무위 결정에 반발하는 것과 관련해 "당내의 법적 절차가, 당무위가 최종적인 절차"라며 "당내에서 최종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 노력을 했고 어떤 결론이든지 우리가 수용하겠다고 전제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당내에서 우리 당원들까지도 함께하자고 말씀을 좀 드려야 될 것 같다"라면서 "그것(지지자 반발)은 마음의 문제라 모든 행동을 다 누르거나 덮을 수는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분들의 마음을 이해하고 큰 흐름이 바뀔 수 있도록 노력하는데 이 전 대표의 역할도 필요하지만 이재명 후보의 역할도 많이 필요하다"라며 "경선 과정의 앙금들을 치유하거나 해결하기 위한 노력을 함께 해나가면서 해결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대선 선거대책위원회에 이 전 대표가 합류할 가능성에 관해 김 의원은 "우리가 큰 의미에서 함께하기로 한 거니까 크게 쟁점이나 이견은 없을 것"이라면서 이 전 대표가 공동선대위원장 직을 맡을지에 대해선 "전적으로 이낙연 후보의 선택의 문제"라고 말했다.

문혜현기자 moon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