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수석부회장, 사흘 연속 현대차·모비스 담았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정의선(사진)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사흘 연속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주식을 사들였다. 총 매수금액만 675억원이다. 그룹 주력 계열사인 현대차와 현대모비스의 지분율 역시 사흘 연속 올라갔다.

현대차는 정 수석부회장이 현대차 주식 28만5517주를 주당 6만8646원에 장내 매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총 매입 규모는 195억원이다.

같은 날 정 수석부회장은 현대모비스 주식 15만561주도 주당 13만3724원에 쓸어 담았다. 총 매입 규모는 200억원이다. 이번 매입으로 정 수석부회장의 지분율은 0.27%로 늘어났다.

정 수석부회장은 지난 23일부터 이날까지 사흘 연속으로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주식을 담고 있다. 23일 총 190억원 규모의 현대차(13만9000주)와 현대모비스(7만2552주) 주식을 장내 매수한 데 이어 24일에도 총 89억8160만원어치 현대차(6만5464주)와 현대모비스(3만3826주) 주식을 샀다.

이날까지 총 세 차례에 걸친 주식 매입으로 정 수석부회장의 현대차 지분율은 2.58%가 됐다. 현대모비스의 경우 개인 지분이 거의 없었는데 0.27%로 늘었다.김양혁기자 mj@dt.co.kr

정의선 수석부회장, 사흘 연속 현대차·모비스 담았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