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김하영만 바라보는 듬직한 남자 만들어 달라” 유민상, 파격 고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김하영만 바라보는 듬직한 남자 만들어 달라” 유민상, 파격 고백
김하영 유민상(사진=KBS 2TV '개그콘서트')

개그맨 유민상이 '개그콘서트'에서 배우 김하영과의 스캔들을 언급해 화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KBS 2TV '개그콘서트' 코너 '심폐소생사진전'에는 유민상이 등장해 내년 연예계를 떠들썩하게 만들 의뢰를 한다.

유민상은 최근 김하영과의 스캔들을 언급하며 "열애설을 결혼설로 바꿔주세요"라고 말한다.

두 사람은 최근 포털사이트 검색어 상위권에 올라 모두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의뢰를 받은 닥터 좌클릭 장기영과 우클릭 이창호는 유민상의 바람보다 더 큰 스캔들로 마법 같은 '뽀또' 실력을 뽐낸다고 한다.

그런가 하면 유민상은 김하영을 향한 애절한 마음을 적극적으로 드러낸다. "하영씨만 바라보는 듬직한 남자로 만들어 달라"는 저돌적인 부탁으로 관객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는 후문.

그러나 결과물을 본 유민상은 아련한 눈빛으로 퇴장한다고 해 김하영과의 로맨스는 과연 이뤄질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