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악플 때문에 정신과 상담까지 받았다"...악플의 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주영훈 "악플 때문에 정신과 상담까지 받았다"...악플의 밤
주영훈이 악플 때문에 정신과 상담까지 받았던 내용을 공개한다.

6일 저녁 방송될 JTBC2 '악플의 밤'에 출연한 주영훈은 "나에게 달리는 악플에 대해 원인을 다 안다"며 이 같이 고백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는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과 직접 대면해보고, 이에 대해 솔직한 속내를 밝히는 '악플 셀프 낭송 토크쇼'가 펼쳐진다. 여기에는 작곡가 겸 방송인 주영훈과 가수 노라조가 출연, 재치 있는 입담과 넘치는 끼로 시청자들에게 흥 넘치는 불금을 선사할 예정이다.

주영훈이 직접 밝힌 100만 안티 양성 비하인드 스토리는 무엇일지, 이에 4MC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악플의 밤' 12회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