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한반도 상륙에 대비하는 동해안 주민

  •  
  • 입력: 2018-08-21 16:58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태풍 한반도 상륙에 대비하는 동해안 주민
제19호 태풍 '올릭'의 한반도 상륙을 앞둔 21일 오후 강원 강릉시의 한 해수욕장에서 자율방제단 회원들이 도심 침수사태에 대비하고자 모래주머니를 차량에 싣고 있다. 강릉은 과거 태풍 '루사, '매미'로 막대한 피해를 본 곳이다.
제19호 태풍 '올릭'의 한반도 상륙을 앞둔 21일 오후 강원 강릉시의 한 해수욕장에서 자율방제단 회원들이 도심 침수사태에 대비하고자 모래주머니를 차량에 싣고 있다. 강릉은 과거 태풍 '루사, '매미'로 막대한 피해를 본 곳이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