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잘먹는 예쁜동생` 정해인, FNC엔터와 재계약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밥 잘먹는 예쁜동생` 정해인, FNC엔터와 재계약
<정해인 인스타그램 캡처>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주목 받은 배우 정해인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정해인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FNC 측은 "정해인은 FNC가 발굴부터 트레이닝까지 차별화된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키워낸 첫 번째 배우로서 그동안 서로 쌓아온 신뢰가 재계약의 큰 바탕이 됐다. 짧지 않은 시간 동안 함께해 온 정해인과 앞으로도 동행할 수 있어 기쁘다. 연기 열정이 남다른 정해인이 국내 활동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등 글로벌 활동을 통해 더욱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최근 정해인은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국내외에서 주목을 받으면서 드라마 종영 후 상당수의 작품 출연 제안을 받고 있다. 광고계에서도 블루칩으로 떠오르며 자동차, 보험, 유통, 음료 등 10여 개의 광고 계약을 체결했고 지속적인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또한 중국 최대 SNS인 웨이보의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정해인이 오르기도 했으며 최근 해외에서 상승 중인 인기를 증명해 보이듯 타이베이, 방콕, 홍콩, 마닐라, 호치민 등에서 잇달아 해외 팬 미팅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오는 28일에는 첫 국내 팬 미팅을 개최해 많은 팬들과 교감한다.

특히 정해인은 올 하반기에 새로운 작품으로 연기 활동을 더욱 왕성하게 펼칠 예정.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