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스타일러, 탄소 발자국 이어 ‘물 발자국’ 친환경 인증 획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스타일러, 탄소 발자국 이어 ‘물 발자국’ 친환경 인증 획득

[디지털타임스 강해령 기자]LG전자의 의류관리기 LG스타일러(사진)가 친환경 인증기관인 영국 카본 트러스트로부터 '물 발자국' 친환경 인증을 받았다.

카본 트러스트는 제품의 생산부터 유통·사용·폐기 등 전 과정에서 쓰이는 물 소비량과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고, 국제심사기준인 '물 발자국 산정 표준(ISO 14046)'에 따라 물 발자국을 인증하고 있다.

LG 스타일러는 2016년 이산화탄소 발생량과 환경 영향을 평가해 부여하는 탄소 발자국도 획득한 바 있다.

LG 스타일러는 옷을 흔들어 주는 '무빙행어'와 물을 이용한 '트루스팀' 기능으로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고도 생활 구김을 줄이고 냄새를 없앨 수 있는 의류관리기다.

LG전자 관계자는 "의류에 묻은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등의 세균과 집 먼지 진드기를 99.9% 제거하고, 옷에 남아 있는 미세먼지도 없애준다"며 "올 들어 창원공장에서 생산한 스타일러가 전년동기대비 두 배 가까이 늘어나는 등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해령기자 stro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