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위치가 곧 가치다, 프리미엄 상가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 분양 투자자 몰린다

 

인터넷 마케팅팀 sysy3445@dt.co.kr | 입력: 2018-03-14 12:00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위치가 곧 가치다, 프리미엄 상가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 분양 투자자 몰린다

정부의 부동산 대책에 대한 강화로 인해 부동산 투자자들이 상가로 자금이 몰리고 있다. 특히, 투자의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 다산신도시에 눈길이 집중되고 있다.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다산신도시는 개발 전부터 수도권 부동산 지역에서 붐을 일으키고 있는 지역 중 하나다. 이 중 다산신도시 내 진건지구는 18,000여 세대 중 2018년 8월에만 약 8,000여 세대가 입주 예정으로 핫플레이스임을 증명하고 있다.

이러한 입주 세대가 많아질수록 상가분양은 더욱 활기를 띠기 마련이다. 최근 진건지구 내 한 상가는 분양을 받으러 오는 투자자들로 홍보관이 눈코 뜰새 없이 바쁘다. 이 상가는 진건지구 내에서도 랜드마크라 불릴 만큼 지구 중심에 위치해 있어 더욱 투자자들이 몰리는 이유다.

그 주인공은 바로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이다. 이 상가는 ㈜지앤지스토리가 시행하는 경기도 남양주시 다산진건지구 상업 2-4-1에 위치했다. 대지 면적만 998.00㎡에 달하며, 연 면적은 1만 286.33㎡로 지하 4층에서 지상 12층으로 구성된다.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의 가장 큰 장점은 입지다. 이 상가는 2022년 개통 예정인 다산역(가칭) 출입구 바로 앞에 위치해 있는 상가로써 상가 선택에 있어 가장 중요한 유동 인구가 많은 위치에 있다는 것이다. 가장 많이 이용하는 대중 교통 수단인 지하철을 이용하기 위해선 다산 주민들은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를 지나 다산역(가칭)을 이용할 수 밖에 없어 많은 수요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진건지구 내 부동산 관계자에 따르면, "다산역과 인접한 상가들에 대한 문의가 많이 오고 있다, 투자자는 물론이거니와 입점을 원하는 수요자들도 벌써부터 많은 문의가 오고 있다"며, "보통 상권은 역을 중심으로 형성이 되고 실질적인 소비가 이뤄지며 역세권 유동 인구와 배후 세대를 모두 유입할 수 있어 많은 투자자들로부터 선택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가 바로 이러한 이점을 가지고 있다. 이 상가는 투자의 3가지 조건인 지하철, 4거리 코너, 배후 세대 등 유리한 입지를 갖추고 있다는 것이다. 이는 투자자들로부터 투자수익에 많은 보탬이 된다는 것과 같은 이치다.

이에 벌써 분양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 메디칼 층인 4~7층 치과, 안과, 정형외과, 신경과가 이른 시기에 확정됐다. 이에 병원층은 이비인후과 및 내과, 소아과가 입점하게 되면 마감이 되며, 1층에 약국이 입점할 시 독점할 수 있기에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의 분양 관계자에 따르면 "입지가 진건지구 내에서도 중심가에 위치해 있어 상가 분양을 원하는 투자자들이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입지뿐만 아니라 설계도 훌륭하다, 전용률이 53%대로 타 상가에 비해 매우 높은 편이며, 입지에 비해 착한 분양가이며 투자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어 빠른 분양 마감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한편, 지앤지 메트로타워1 상가는 지상 1층부터 12층까지 상가로 구성되며, 지하층은 주차장 및 기계실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상가는 총 67개의 점포로 구성되며, 층별 권장 업종은 1층 편의점, 은행ATM, 아이스크림, 제과점, 이동통신, 약국, 커피 전문점 등을 권장하며, 2층은 은행 롯데리아, 금융기관, 3층은 식당가 및 전문 프랜차이즈 등을 권장하고 있다. 4~7층은 병,의원시설 8~11층은 교육(학원)시설 등이며, 12층은 스카이 라운지를 구상하고 있다.

계약금은 20%이며, 시공과 신탁은 안정감 있는 회사인 W건설과 코리아신탁이 각각 맡았다.

sysy3445@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