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국왕 푸미폰 아둔야뎃 서거...재위 기간 70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태국국왕 푸미폰 아둔야뎃 서거...재위 기간 70년
사진=YTN 뉴스 방송 영상 캡처

태국을 상징하는 푸미폰 아둔야뎃(88) 국왕이 서거했다.

13일 태국 왕실 사무국은 성명을 통해 "폐하께서 이날 오후 3시 52분(현지 시각) 시리라즈 병원에서 영면했다"고 밝혔다.

1946년 6월 9일 즉위한 그는 세계 최장 재위 기록을 가진 푸미폰 아둔야뎃은 재위 70년 126일째를 맞았다. 재위 기간 동안 19번의 쿠데타를 경험하고 헌법을 20번 개정했다.

푸미폰 국왕은 2009년부터 저혈압과 폐렴, 뇌수종 등으로 여러 차례 병원 신세를 지면서 건강 이상설을 낳았다. '쿠데타 공화국'이란 오명이 붙을 정도로 정치가 불안한 태국에서 푸미폰 국왕은 그나마 국민의 존경을 한몸에 받으며 구심점 역할을 해왔다.

태국 국민은 푸미폰 국왕을 '살아 있는 부처'로 불렀다. 그의 사망 소식이 알려진 이날 밤 방콕의 왕궁 앞에는 시민 수만 명이 모여 그를 애도했다.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는 이날 "푸미폰 국왕의 서거에 따라 그의 장남인 마하 와찌랄롱꼰(64) 왕세자가 왕위를 계승한다"고 발표했다.

백승훈 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