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최승현, 이하늬 과거공개 "이하늬 투애니원 될 뻔...미스코리아 되더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과거 투애니원(2NE1)으로 데뷔할 뻔한 사실이 공개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영화 ‘타짜-신의 손’ 주연 배우들의 직구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이하늬는 최승현과의 멜로 연기 소감에 대해 “좋았다. 최승현의 고등학교 때 모습을 기억한다. 너무 섹시하게 정말 잘 자랐다. 배우 대 배우로 만나니까 좋았다”고 말했다.

이에 다른 배우들은 두 사람의 과거 인연에 대해 궁금해했고, 최승현은 “미팅 가다가 우연히 만났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하지만 이내 “사실 이하늬가 YG 연습생 생활이 있었다. 투애니원 멤버가 될 뻔했다”며 “‘저런 외모로 왜 음악을 하려고 그러지’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곧바로 미스코리아가 되고 그렇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디지털뉴스부 dtnews@dt.co.kr

최승현, 이하늬 과거공개 "이하늬 투애니원 될 뻔...미스코리아 되더라"
사진=SBS 한밤의 TV연예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