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시한부 3개월 선고 받았지만…호감에 사랑 고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오정세가 김슬기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나 곧 죽어`에서 우진(오정세 분)은 사랑(김슬기 분)에게 호감을 솔직하게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우진은 3개월 시한부 선고를 받고 작별여행을 하던 중 자신에게 유일하게 호감을 표시하는 사랑에게 사랑을 고백했다.

이에 사랑은 "여러분, 지금 이 남자 분이 저한테 프러포즈를 했어요!"라며 기쁜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사랑 고백에 누리꾼들은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재밌더라"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뭔가 따뜻하면서 눈물이"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둘이 은근 잘 어울림"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응원합니다"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아름답다" "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잘 보고 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사진=KBS(나 곧 죽어 오정세 김슬기)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