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링크, SaaS 무상 시범서비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달초 웹 포털 구축… 3개월간 2만5000명 대상


SK텔링크(사장 김철규)는 웹기반 소프트웨어 무상 시범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SK텔링크는 지난 9월 지식경제부와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이 지원하는 웹 기반 소프트웨어(SaaS) 국책 사업자로 선정돼 12월 초 서비스 제공을 위한 웹 포털 구축을 완료했다. 이에 구축된 플랫폼(saas.sktelink.com)을 통해 3개월 동안 2만5000명을 대상으로 무상 시범서비스를 실시하며 가입 문의 및 애프터서비스를 위한 콜센터(1599-4004)를 운영한다.

이번 사업에 △육상운송 정보관리는 물류넷 △ 지식공유 및 관리는 나눔기술 △선박용품 공급망 관리는 이씨스 △영상회의 및 공동저작은 한가람정보통신이 소프트웨어를 개발했다.

웹 기반 소프트웨어는 사용자가 필요할 때마다 웹 포털에 접속, 로그인 후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프트웨어로 별도의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를 구매하지 않고 웹 브라우저를 통해 이용할 수 있어 중소기업의 비용절감효과가 크다. SaaS 서비스는 그룹웨어, 고객관계관리(CRM), 전사적자원관리(ERP), 콜센터, 메신저, 웹 컨퍼런스, 영상 및 음성회의, 웹 팩스, 이메일, 지식정보 및 비즈니스 프로세스 등으로 다양하며 사용량에 따라 월요금을 지불하면 된다.

조성훈기자 hoon21@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