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케이팝모터스, 남아프리카에 대규모 전기자동차 조립공장 및 그래핀 배터리 제조공장 설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케이팝모터스, 남아프리카에 대규모 전기자동차 조립공장 및 그래핀 배터리 제조공장 설립
케이팝모터스 아프리카 현지 법인 임원들 및 선웨이시티 임원들

케이팝모터스(총괄회장 황요섭)는 남아프리카 짐바브웨의 수도인 하라레에 짐바브웨산업부 산하 공기관인 선웨이시티(SUNWAY CITY)가 조성하고 있는 약 473만평 전체에 스마트시티 조성에 약 3,000억 원(미화 231억만 달러)를 투자하여 미국 케이팝모터스 홀딩스그룹과 함께 참여하는 업무협약을 선웨이시티와 체결하였다.

해당 스마트시티에는 대규모의 케이팝모터스 전기자동차 조립공장 및 계열사인 케이팝에너지그래핀 배터리 제조공장이 설립된다.

선웨이시티(SUNWAY CITY) 관계자는 자신들이 토지를 제공하고 케이팝모터스가 진행하고 있는 세계굴지의 대기업들이 유치되고 있는 가운데 케이팝모터스의 진출은 선웨이시티의 급속적인 발전의 초석이 됨은 물론, 선웨이시티(SUNWAY CITY)가 추구하는 임무인 친환경적 세계수준의 통합단지(상업, 주거, 레크레이션 등) 개발 및 짐바브웨 산업화를 위한 인프라 제공 목적에 부합한다는 것이다.

케이팝모터스, 남아프리카에 대규모 전기자동차 조립공장 및 그래핀 배터리 제조공장 설립
선웨이시티의 목표 전략에 따른 이웃국가 수도들과의 거리표

케이팝모터스는 이미 중국의 17개 하도급 업체와 전기차 조립공정에 대한 하도급 계약을 한 상태이고 그래핀배터리를 생산하고자 아프리카지역의 세계최고 그래핀의 원재료가 되는 세계 3대 그래파이트 광산업체와의 공동 광산개발 및 그래핀배터리의 가공에 적극적으로 나선 상태이다.

황회장은 선웨이시티(SUNWAY CITY)를 파트너로 선정한 주요 사유로 선웨이시티(SUNWAY CITY)가 위치해 있는 짐바브웨는 남아프리카 11개국의 중심이 되는 입지적 여건이 되어 있어 이웃한 잠비아, 모잠비크, 탄자니아, 마다카스카르보츠와 나, 말라위, 앙골라, 나미비아, 말라위, 남아프리카공화국, 콩고민주공화국 등에 쉽게 접근 가능한 허브 역할을 하는 지역으로 이를 통하여 나머지 아프리카(북아프리카, 중앙아프리카, 서아프리카 등)에 단기간 내에 친환경 스마트시티산업(전기자동차 및 그래핀배터리를 통한 친환경 에너지 등)을 벤치마킹 방식으로 확장할 수 있어 선웨이시티(SUNWAY CITY)를 파트너와 대상지역으로 선정 하였으며 케이팝모터스의 기업 이익은 물론 짐바브웨 정부 및 아프리카 각 정부의 이익이 되고 나아가 지구 온난화를 빠른시기에 해결할 수 있는 세마리 토끼를 한번에 잡는 원천지라고 하였다.

장환순기자 jangh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