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민주 "이재명 구속영장 기각은 사필귀정…尹 사죄하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불어민주당은 27일 법원이 이재명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하자마자 "사필귀정"이라고 밝혔다.

권칠승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법원의 현명한 판단을 환영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권 수석대변인은 "법원의 구속영장 기각은, 야당 탄압과 정적 제거에 혈안이 된 윤석열 검찰독재정권에 경종을 울린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윤석열 정권과 정치검찰의 무도한 왜곡·조작 수사는 법원의 벽을 넘지 못했다"며 "이제 이 대표를 겨냥한 비열한 검찰권 행사를 멈춰야 할 시간"이라고 덧붙였다.

또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이 야당 탄압에만 몰두하며 민생과 경제를 내팽개친 무능하고 무책임한 정권이었음이 명명백백해졌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대통령의 본분으로, 검찰은 검찰의 본분으로 돌아가야 한다"며 "언제까지 민생과 경제, 국정에 대한 책임을 외면하고 야당 탄압과 총선 승리에만 올인할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권 수석대변인은 "윤 대통령은 불통의 폭정을 멈추고 국민 앞에 나와 머리 숙여 사죄하라"며 "내각 총사퇴를 통한 인적 쇄신 및 국정 기조의 대전환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이어 "있지도 않은 '사법 리스크'를 들먹이며, 민주당과 이 대표에게 '방탄'의 딱지를 붙이기에 여념 없었던 국민의힘도 사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김세희기자 saehee0127@dt.co.kr

민주 "이재명 구속영장 기각은 사필귀정…尹 사죄하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심사)을 마친 뒤 법원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