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조주완 LG전자 사장, 퀄컴 CEO 회동…‘AI 홈’ 협업 논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조주완 LG전자 사장이 방한한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와 회동을 갖고 인공지능(AI)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조 사장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LG 트윈타워에서 아몬 CEO를 만나 양사간 인공지능(AI) 협력 청사진을 공유했다. 이 자리에는 김병훈 최고기술책임자(CTO), 이삼수 최고전략책임자(CSO) 등이 배석했다.

두 CEO는 만찬도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사 CEO는 최근 LG전자가 인수한 스마트홈 플랫폼 선도기업 '앳홈'과 관련한 협력 방안을 집중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앳홈 인수는 생성형 AI와의 소통 경험을 집뿐 아니라 상업 공간, 모빌리티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확장한다는 목표 하에 이뤄졌다.

LG전자는 무선통신 개발·칩셋을 제작하는 퀄컴을 핵심 파트너로 삼아 안정적인 반도체 공급망을 확보하고, 앳홈 연계 서비스를 위한 전용 칩 개발 등에도 나설 것으로 보인다.


양사 CEO는 또 온디바이스 AI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온디바이스 AI는 클라우드 연결 없이 스마트폰, 노트북 등 단말에서 직접 생성형 AI 모델 동작이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양사는 오디오 제품과 전장(차량용 전기·전자 장비) 사업 등으로 협력 영역을 넓히고 있으며, 퀄컴은 전장을 담당하는 LG전자 VS사업본부에 차량용 텔레매틱스·인포테인먼트용 칩 등을 공급하고 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조주완 LG전자 사장, 퀄컴 CEO 회동…‘AI 홈’ 협업 논의
조주완 LG전자 사장이 지난 5월1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서 열린 해외 인재채용 프로그램 'LG전자 북미 테크 콘퍼런스'를 주관하며 참석자들에게 회사 AI 전략과 사업 비전을 발표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