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가출한 베트남 아내를 "감옥에 넣고 싶다"…이 국제 결혼에 무슨 일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작성자, 베트남 아내 상대로 사기죄 고소 후 혼인 무효 소송 진행중
아내가 남긴 편지 "편안하게 나가고 싶다"
가출한 베트남 아내를 찾고 있다는 한 남성의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무능한 남편이 가출한 베트남 각시를 찾습니다'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한국인 남성으로 추정되는 작성자 A 씨는 "지난 5월 23일 입국해 6월 3일 가출한 베트남 아내를 찾고 있다"며 "아내는 오른쪽 어깨와 팔뚝, 손목에 문신이 있다"면서 베트남 여성인 아내 B 씨의 사진을 공개했다.

작성자에 따르면 A 씨와 혼인한 B 씨는 가출한 기간이 한 달을 넘어서고 현재까지 연락 두절 상태다.

A 씨는 "아내는 한국 국적을 취득하지 못했고 비자는 말소된 상태"라며 B 씨의 페이스북 캡쳐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어 A 씨는 "가출 신고했으며 사기죄로 고소했고 혼인 무효 소송도 진행 중"이라며 "찾으면 감옥에 넣고 싶다. 제보해달라"고 자신의 이메일 주소를 남겼다.

또한 A 씨는 B 씨가 가출 전 남긴 편지도 공개했다. B 씨는 편지에 "죄송합니다. 집에 있으면서 아무것도 안 하고 있으면 스트레스 받을 것 같다. 편안하게 나가고 싶다. 가능하다면 2주 동안 나가고 싶다"고 작성했다.

최근 국제결혼이 증가하며 일부 외국인들이 한국 국적 취득을 위해 한국 사람과 결혼 후 가출하는 국제 결혼 사기 비중이 늘어나고 있다.

2022년 기준 한국 남성과 외국 여성 간의 국제 결혼은 1만2000여 건이다. 이 중 10%는 여성들이 집을 나간 것으로 추정된다.

다만 이와 관련한 정부 차원의 실태 조사가 이뤄지지 않고 있어 국제 결혼 사기 방지 대책이 마련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김동원인턴기자 alkxandros@dt.co.kr

가출한 베트남 아내를 "감옥에 넣고 싶다"…이 국제 결혼에 무슨 일이
가출한 베트남 아내와의 웨딩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가출한 베트남 아내를 "감옥에 넣고 싶다"…이 국제 결혼에 무슨 일이
가출한 베트남 아내가 남긴 편지[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