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미쉐린코리아, 나무심기 봉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미쉐린코리아는 지난 9일 식목일을 기념해 서울 마포구 노을공원에서 '플랜트 포 제로(Plant for ZERO)' 나무심기 봉사활동(사진)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플랜트 포 제로는 미쉐린코리아가 전개하고 있는 사내 탄소중립 환경 활동 중 하나다. 이날 행사는 제롬 뱅송 미쉐린코리아 대표이사를 포함한 임직원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환경교육, 티셔츠 리사이클링 워크숍, 나무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진행됐다.

제롬 뱅송 대표는 "환경에 대한 기여는 제품, 생산, 물류 과정에 국한되지 않아야 한다"며 "이번 나무 심기 자원봉사는 환경을 위해 행동으로 실천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한편 미쉐린코리아는 지난해 나무심기, 플로깅 등 임직원 환경 봉사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도 이러한 봉사활동과 함께 자원 낭비를 줄이고(Reduce), 제품을 재사용(Reuse) 및 재활용하고(Recycle), 불필요한 제품 구매를 거절(Refuse)하는 '4R'을 실천하는 등의 환경 캠페인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미쉐린코리아, 나무심기 봉사
미쉐린코리아 직원들이 지난 9일 식목일을 기념해 서울 마포구 노을공원에서 열린 '플랜트 포 제로' 나무심기 봉사활동에서 나무 식재를 하고 있다. 미쉐린코리아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