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롯데웰푸드, 식품업계 최초로 공장 자체 구급차량 도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롯데웰푸드는 지난달 26일 임직원 부상 등 사고발생시 신속하고 적절한 구호조치와 치료를 위해 자체 구급차량 2대를 도입해 배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국내 식품업계 최초로, 해당 구급차는 롯데웰푸드의 주요 공장인 평택공장과 양산공장에 각각 배치됐다.

회사측은 이번 구급차량 도입으로 응급상황 발생시 약 10분의 이송 시간을 줄여, 보다 신속한 응급대응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또 골든타임의 중요성을 생각해보면 응급상황 대처 능력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려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부연했다.

회사는 2026년까지 3개의 공장에 구급차량을 추가로 배치할 예정이다.


이창엽 롯데웰푸드 대표이사는 "직원 안전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는 문제의식에 적극 공감한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근무환경 확보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롯데웰푸드, 식품업계 최초로 공장 자체 구급차량 도입
롯데웰푸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