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케이카캐피탈, 자산유동화증권 800억원 발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케이카캐피탈은 자동차 할부금융 자산 1002억원을 담보로 800억원 규모의 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케이카캐피탈은 기존 여신금융전문사와 달리 케이카의 100% 순수 중고차 할부채권만으로 ABS를 발행하고 있다.

이번 ABS는 만기 구조에 따라 6~42개월의 선순위 증권 650억원, 45~48개월의 중순위증권 150억원으로 구성돼 있다. 대표 주관사는 KB증권이다.

농협은행은 650억원의 선순위 유동화증권에 100억원 한도의 신용공여를 제공했고, 중순위 유동화증권 80억원에 대해서는 서울보증보험이 보증을 제공했다. 총 180억원의 신용공여·보증을 통해 800억원의 ABS 발행을 추진하게 됐다.

회사는 기업신용등급 BBB(안정적)를 받은 데 따라 신용공여 비율을 낮췄다고 설명했다. 이번 ABS 발행 물량 중 730억원은 채권 평가등급 중 최고 등급인 AAA, 70억원은 A등급으로 각각 발행한다.

케이카캐피탈 관계자는 "이번 ABS 발행을 통해 낮은 금리로 큰 규모 자금 조달이 가능해지면서 영업에 더욱 탄력을 가할 수 있게 됐다"며 "높은 신뢰도를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할부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케이카캐피탈, 자산유동화증권 800억원 발행
케이카캐피탈은 자동차 할부금융 자산 1002억원을 담보로 800억원 규모의 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한다. 케이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