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가스公 `KOGAS BIC 2023`...업무 개선 등 우수사례공유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가스공사는 11월 9일 대구 본사 국제회의장에서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인'KOGAS BIC 2023'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OGAS BIC 2023은 가스공사가 추진하는 혁신 활동의 성과를 평가 및 공유함으로써 이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한 연례행사다.

올해 가스공사는 △민·관·공 협업 확대 △업무 프로세스 개선 △대국민 서비스 향상 등 3개 분야에서 국민과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과제 총 71건을 발굴하고 이 중에서 우수사례 9건을 선정했다.

주요 우수 사례로는 설계 개선 및 중복투자 방지를 통한 공사비 절감, 안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스마트 안전 관리, 국민 부담 경감을 위한 도시가스 캐쉬백 제도 시행 등이 있다.

최우수상에는 '제1호 KOREA 초저온 베어링 탄생, 민-관 상생협력을 통한 동반성장 혁신 모델 구축'이 선정됐다.

가스공사는 지금까지 전량 수입에 의존했던 초저온 베어링을 중소기업과의 협업으로 국산화에 성공해 외산 대비 30% 이상 비용을 절감함으로써 요금 인하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중소기업은 고부가가치 핵심 기술을 국산화해 신규 고용 10% 증대 등 일자리 창출은 물론 2027년까지 연간 130억 원의 매출 확대도 기대된다.
가스공사는 이번 행사에서 '혁신 챌린지' 부문을 신설해 기존 혁신 우수사례를 확대 적용한 경우도 포상함으로써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혁신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민의 요구와 기대를 보다 적극적으로 반영해 모두가 체감할 수 있는 혁신 성과를 창출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가스公 `KOGAS BIC 2023`...업무 개선 등 우수사례공유
14일 한국가스공사 본사에서 열린 KOGAS BIC 2023 수상자들이 기념 촬영 중이다.<가스공사>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