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효성, 추석 맞아 국가유공자에 생필품 전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효성, 추석 맞아 국가유공자에 생필품 전달
효성이 추석을 맞아 서울남부보훈지청을 찾아 국가유공자를 위한 사랑의 생필품을 전달했다. 사진은 최형식(왼쪽)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상무와 김진이 서울남부보훈지청장. 효성 제공



효성은 추석을 맞아 서울 서초구에 있는 서울남부보훈지청을 찾아 국가유공자를 위한 '사랑의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서울남부보훈지청에 등록된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쇠고기죽과 사골곰탕 200세트를 후원했다. 국가유공자 대부분이 고령인 점을 고려해 섭취와 소화에 용이한 유동식 제품 위주로 지원했다고 효성은 전했다.

조현준 회장은 평소 "혼자 가면 빨리 가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간다"며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효성이 되겠다"고 밝혀왔다.

효성은 '나눔으로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취약계층 지원' '문화예술후원' '호국보훈' 세 가지 테마를 바탕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랑의 생필품 나눔은 2015년부터 매년 4회 아현동 취약계층과 서울남부보훈지청 국가유공자에게 전달되고 있다. 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