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카카오엔터 "문화소외계층에 2년간 총 1.3억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엔터 "문화소외계층에 2년간 총 1.3억 지원"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부터 농아인협회, 한국장애인재단, 성남시 저소득층 청소년 등 문화 취약 계층 대상으로 현재까지 8500만원 상당을 지원했다고 19일 밝혔다. 연내 저소득층 청소년 등에 추가 후원을 진행할 예정으로, 이를 포함한 지원금은 지난해와 올해 2년간 1억3000만원 규모가 될 전망이다.

먼저 카카오엔터는 농인(聾人)이 장애와 비장애의 경계 없이 즐길 수 있는 콘텐츠인 웹툰·웹소설에 대한 농인 접근성 향상을 위해 웹툰·웹소설 콘텐츠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카카오페이지 기프트카드를 농아인 협회에 2년 연속 후원했다. 지난해에는 서울시 농아인 협회, 올해는 서울시 농아인협회와 경기도 농아인협회에 후원이 이뤄졌다.

농아인협회를 통해 청소년이 있는 농인 가정에 카카오페이지 기프트카드가 전달됐고 "청각 장애인 부모로 자녀들을 키우는데 어려움이 있는데, 이번 계기로 자녀와 웹툰을 함께 보면서 다양한 문화를 알려줄 수 있어 좋았다", "듣는 것이 필요하지 않고, 그림과 문구로 표현되는 웹툰은 청각 장애인인 나에게 적합한 서비스인 것 같다"등 실제적이고 활용도 높은 지원이라는 후기가 이어졌다.

서울시 농아인협회에 후원된 카카오페이지 기프트카드 중 일부는 오는 23일 청계광장에서 개최 예정인 '제 18회 서울특별시 수어문화제'에 활용될 예정이다. 수어문화제는 농인에 대한 사회적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수어 보급과 수어 사용 인구 확대를 위해 농아인협회에서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농아인협회 외에도 한국장애인재단에서 주최하는 '2023 장애인 인식개선 공모전'에 후원금이 전달됐다. 장애인 인식 개선의 내용을 담은 웹툰·영상 등 순수 창작물에 대한 공모전으로, 오는 11월 15일 웹툰 부문에서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카카오엔터는 문화 취약 계층의 접근성 제고를 위한 지원에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난해에는 서울시 농아인협회 외에도 성남시 소득 취약계층 초·중·고등학생 가정 총 400세대에 카카오페이지 기프트카드를 전달한 바 있다. 연내 성남시 저소득층 청소년을 비롯한 문화 소외 계층 대상으로 후원을 추가 집행할 예정이다.

조한규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외협력실장은 "지난해부터 문화 취약 계층의 웹툰·웹소설 콘텐츠 접근성 향상을 지원하기 위한 후원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농인에게는 웹툰·웹소설이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즐길수 있는 콘텐츠라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며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로서 문화 소외 계층의 실질적인 문화 접근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